상단여백
뉴스라인 인천-경기 제목보기제목+내용
[뉴스라인 인천 경기] 전체 보기
[뉴스라인 인천 경기] 전체 보기
OBS경인TV  |  2019-08-29
라인
인천시 "직매립 제로화"…소각장·자체 매립장 관건
【앵커】수도권 매립지 운영 결정권을 쥐고 있는 인천시가 2025년부터 쓰레기 직매립을 제로화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2025년 수도권 매립...
유숙열  |  2019-08-29
라인
닥터헬기 24시간 운항…외상환자 골든타임 사수
【앵커】중증외상환자의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 닥터헬기가 24시간 상시 운항합니다.분초를 다투는 증증외상환자의 골든타임을 확보해 사망률을 ...
이동민  |  2019-08-29
라인
19세기 궁궐 건축 정수 '화령전'…보물 지정
【앵커】수원 화성행궁 바로 옆에는 조선 정조대왕의 제사를 지내던 '화령전'이라는 옛 건물이 남아있는데요.국가문화재인 보물...
김대영  |  2019-08-29
라인
이재명 "日 석탄재 쓰레기 수입, 각성해야"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일본 석탄재 수입과 관련해 "돈을 벌겠다고 일본 쓰레기를 수입하는 것에 공적인 각성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이...
고영규  |  2019-08-29
라인
경기교육청 "안산동산고 가처분 인용 '유감'…항고 검토"
경기도교육청은 법원에서 안산 동산고의 자사고 지정 취소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받아들인데 대해 "이해하기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동민  |  2019-08-29
라인
동검도 갯벌 부실 복원…인천녹색연합 감사 촉구
OBS가 보도한 인천 동검도 갯벌 복원사업 부실과 관련해 지역 환경단체가 감사를 촉구했습니다.인천녹색연합은 성명을 내고 "해양수산부와 ...
이훈기  |  2019-08-29
라인
대법, 국정농단 2심 파기환송…"말 3마리는 뇌물"
【앵커】대법원이 국정농단 사건의 핵심 피고인인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에 대한 2심 판결들에 문제가 있다며...
유은총  |  2019-08-29
라인
이재용·박근혜 파기환송심서 형량 늘 수 있어
【앵커】이번 판결로 이재용 부회장은 집행유예형을 유지하기 어렵게 됐습니다.박근혜 전 대통령도 형량이 늘 수 있다는 관측입니다.김하희 기...
김하희  |  2019-08-29
라인
선거제, 11월말 본회의 표결 가능…한국당 "결사 저지"
【앵커】여야 4당의 선거제 개혁안이 진통 끝에 첫 관문인 국회 정치개혁특위를 통과했습니다. 법사위를 거쳐 11월말 본회의 표결이 가능해...
김용주  |  2019-08-29
라인
문 대통령 "日 정직해야…과거 성찰에 끝 없어"
【앵커】문재인 대통령이 잇단 말바꾸기로 무역 보복을 정당화하려는 일본을 향해 정직하라고 질타하며 과거사 반성에 끝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배해수  |  2019-08-29
라인
日, '강제징용 해결'에 집중…"사태의 근원"
【앵커】지소미아 종료 통고와 일본의 백색국가 제외 강행 이후 처음으로 한일 외교당국자들이 마주 앉았습니다.일본은 이전과 달리 강제징용 ...
갈태웅  |  2019-08-29
라인
박원순 시장, 하토야마 유키오 전 총리 면담
박원순 서울시장이 방한 중인 하토야마 유키오 전 일본 총리를 면담하고 한일 관계 개선 방안을 모색했습니다.박 시장은 하토야마 전 총리에...
이무섭  |  2019-08-29
라인
소송 이긴 톨게이트 수납원들 "투쟁 계속"
대법원은 톨게이트 요금수납원 368명이 도로공사를 상대로 낸 근로자지위 확인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한 원심을 확정했습니다....
고영규  |  2019-08-29
라인
내일 아침 20도 밑돌아…오후 중부 소나기
【 기상캐스터 】오늘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강한 소낙성 비가 쏟아졌습니다. 대부분 지역에서는 비가 그쳤지만 내륙 곳곳으로는 내일 새벽까...
박아름  |  2019-08-29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학균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학균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20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