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독특한 연예뉴스
['귓속말' 비하인드②] 허재호 "이보영, 따뜻한 인간미에 감동"
기사입력시간 2017.05.19 07:34 조연수 

[OBS 독특한 연예뉴스 조연수 기자] 배우 허재호가 이보영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OBS '독특한 연예뉴스'(연출 윤경철, 작가 박은경·김현선)가 드라마 '귓속말'이 월화극 1위를 차지할 수 이었던 비하인드 스토리를 배우들에게 직접 들어봤다.

보이는 것이 다가 아니다. 카메라 뒤에 숨겨진 이들의 관계. 극중 만나면 서로 으르렁 대는 사이지만 실제 상대의 고충을 누구보다 잘 아는 돈독한 관계라고.

권율은 "이보영 선배님은 형사기도 해서 액션도 하시고 사방이 적으로 둘러싸여 있기 때문에 아마 감정적으로도 몸적으로도 이보영 선배님이 가장 고생이 많은 것 같다"고 말했다.

깅형묵은 대립관계인 이상윤과 함께 자주 촬영하다보니 오히려 제일 친한 사이가 됐다.

그는 "이상윤씨와 밤늦게 촬영하는데 같이 빵 터져서 계속 웃은 적이 있다. 또 힘든데 그게 청량제도 줬던 그런 기억이 있다"고 전했다.

반면 허재호는 이상윤, 이보영의 든든한 조력자로 온 몸을 바치다보니 예상치 못한 감동을 받기도 했다고.

허재호는 "이보영과 유독 둘이 차에서 대기하고 아옹다옹하는 신들이 있었다. 결혼해서 아이를 낳고 사는 이야기, 저는 또 제 나름대로 인생을 살아오면서 힘들었던 이야기, 좋아했던 이야기들을 하면서 너무 인간미가 느껴지는 배우여서 많은 감동을 받았다"고 밝혔다.

(영상=OBS '독특한 연예뉴스', 편집=유순종PD, 작가=최현경) 

조연수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최동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 오정로 233 (421-841)
Copyright © 2017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