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방송
'뭉쳐야 뜬다' 윤종신, 오스트리아 빈에서 '좋니' 열창
기사입력시간 2017.10.10 16:55 조연수 

[OBS플러스=조연수 기자] 윤종신이 오스트리아 빈의 길 한복판에서 '좋니' 라이브를 선보였다.

10일 오후 방송되는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에서는 음악의 도시 빈을 방문한 김용만 외 5인의 모습이 공개된다.

빈은 베토벤, 요한 슈트라우스 등 유명한 음악가들이 활동해온 명실상부한 음악의 도시다. 멤버들은 빈의 시립공원에서 시간을 보내며 '음악'에 관해 이야기했다.

김용만은 "요즘 윤종신의 ‘좋니’가 참 좋더라"며 노래의 한 소절을 부르기 시작했다.

그러자 다른 멤버들 역시 윤종신의 명곡들을 앞 다투어 나열하며 '음악의 작은아버지' 윤종신을 찬양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껏 들뜬 윤종신은 “내가 시대를 관통하는구나”라며 '좋니'를 생목 라이브로 선보였다. 

패키지 팀은 오스트리아에서 왈츠 스쿨에도 참여했다. 중년의 나이에 처음 춰보는 왈츠 장단에 어색해하던 멤버들은 몇 번 장단을 맞추자 "오늘 여행은 그만하고 밤새 춤판을 벌입시다"라며 폭탄선언을 했다는 후문.
  
한편 음악의 나라 오스트리아에서 노래부터 춤까지 완벽한 '가무'를 선보인 패키지 팀의 모습은 10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OBS플러스 조연수 기자 besta127@obs.co.kr

조연수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최동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 오정로 233 (421-841)
Copyright © 2017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