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포토
[OBS포토] "청량한 소년미"…이종석, 여심 저격 화보
기사입력시간 2018.01.03 09:39 박혜영 

[OBS플러스=박혜영 기자] 배우 이종석이 청량한 소년미를 발산했다.

이종석이 1월 4일 발간하는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신년호의 커버를 장식했다.

SBS 연기대상 최우수연기상과 베스트커플상을 동시에 거머쥐며 2017년을 화려하게 마무리한 골든 보이 이종석이 2018년 하이컷의 첫 포문을 열었다.

특별한 남자 이종석의 가장 평범하고 편안한 일상 속 모습이 이번 화보의 컨셉트. 눈부신 햇살과 따스한 온기가 가득한 공간에서 커다란 루스 핏 니트, 셔츠의 앞 뒷면을 거꾸로 입으며 캐주얼 룩을 엉뚱발랄하게 소화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이종석은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극중 수사계장 최담동(김원해)의 죽음 앞에 오열했던 장면에 대해 "늘 선배님하고 붙는 신을 좋아한다. 말씀하신 그 장면을 찍고 김원해 선배님하고 되게 애틋해졌다. 극중에서 코믹하게 흐트러져야 하는 장면이 많았는데 그때도 선배님을 보면서 많이 배웠다. 선배님은 애드리브도 정말 생각을 많이 하고 만들어 오시더라. 코믹한 장면에서도 결코 가볍지 않으셨다"고 말했다

이종석은 2017년 한 해 가장 잘한 일이 뭐냐는 질문에 "카페 오픈한 거다. 숙원사업이었다. 스케줄이 없어도 눈 뜨면 카페로 갈 때가 많다. 연기 외에 관심 가져본 게 거의 없어서 신세계가 열린 기분이다"고 밝혔다.

이어 이종석은 2018년 계획에 대해 "그동안 작품을 고를 때 얼개가 탄탄하고 의미가 있거나 명분 있는 작품들 위주로 함께 한 것 같다. 2018년에는 가볍게 볼 수 있는 로코나 멜로 작품도 해보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이종석의 화보는 1월 4일 발간하는 ‘하이컷’ 213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사진=하이컷)

OBS플러스 박혜영 기자 bark@obs.co.kr 

박혜영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8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