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일반
[패럴림픽] 신의현, 바이애슬론 첫 경기서 아쉬운 5위
기사입력시간 2018.03.10 11:57 OBS경인TV 

장애인 노르딕스키 국가대표 신의현(37·창성건설)이 2018 평창 패럴림픽(장애인올림픽) 첫 출전 종목에서 5위에 머물렀다.
신의현은 10일 강원도 알펜시아 바이애슬론 센터에서 장애인 바이애슬론 남자 7.5㎞ 좌식 종목에서 24분 19초9를 기록해 메달을 획득하지 못했다.
그는 첫 0.75㎞ 구간을 2분 13초4에 주파하며 전체 20명의 선수 중 가장 빠르게 통과했다.
그러나 2.3㎞ 구간에서 3위로 처졌고, 첫 사격 포인트에서 페널티를 받으며 선두권보다 18초 뒤졌다.
그는 5㎞ 구간에서 4위로 반등했지만, 5.2㎞ 사격 코스에서 다시 한 번 페널티를 받아 5위로 내려앉았다.
우승은 23분 49초 7을 기록한 미국의 다니엘 크로센이 차지했다.
같은 종목에 출전한 이정민(창성건설)은 26분 2초 5로 11위에 올랐다. [연합]

OBS경인TV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8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