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포토
[OBS 포토] "독보적 분위기"…매혹적 배우 주지훈
기사입력시간 2018.07.27 09:48 박혜영 

[OBS플러스=박혜영 기자] 배우 주지훈이 화보 장인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8월에 개봉 하는 영화 '신과 함께-인과 연', '공작'부터 하반기에 공개 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킹덤'과 영화 '암수살인'까지 스크린을 종횡무진하고 있는 배우 주지훈을 '바자'의 카메라에 담았다.

화보와 함께 진행 된 인터뷰에서 주지훈은 공개를 앞두고 있는 작품들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 놓았다.

주지훈은 "'신과 함께-인과 연'은 영화를 바라 보는 시야를 확장시켜 주었고 '공작'의 촬영 현장은 마치 연극 무대 처럼 살아서 꿈틀 대는 느낌을 받았고 '킹덤'은 작품 자체가 신나게 앞으로 달려 나가는 듯 했다"고 말했다.

또한 개봉이 임박한 두 작품에 대해 "'신과 함께-인과 연'과 '공작' 두 영화가 장르나 캐릭터 면에서 유사성이 있으면 개봉 시기가 겹치는 것이 걱정이 됐을 텐데 완전히 반대의 지점에 있는 작품들이라서 걱정이 덜 된다. 점심에 중식을 먹고 저녁에 한식을 먹는 것처럼 관객이 함께 즐길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가족과 함께 즐겁게 '신과 함께'를 보고 나서 혼자서 묵직한 울림이 있는 영화를 보고싶으면 '공작'을 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어찌 됐든 한국 관객이 가장 영화관을 많이 찾는 시기에 부려볼 수 있는 욕심인 것이다"라며 "하나의 옷을 입고 싶지 않다. 내가 재밌다고 생각하는 나의 모습과 관객들이 사랑하는 나의 모습 사이의 갭을 줄여서, 다양한 분위기의 역할을 소화하고 싶다"는 배우로서의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매혹적인 배우 주지훈의 화보 및 인터뷰 전문은 '바자' 8월호와 웹사이트, 인스타그램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사진=하퍼스 바자 코리아)

OBS플러스 박혜영 기자 bark@obs.co.kr

박혜영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8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