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포토
[OBS포토] "독보적 분위기"…신비로운 여신 서은수
기사입력시간 2018.10.04 09:21 박혜영 

[OBS플러스=박혜영 기자] 신은수가 신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신은수는 패션 매거진 '나일론(NYLON)'과 함께한 10월호 화보에서 맑은 피부와 깊이감 있는 눈빛으로 남다른 아우라를 드러냈다.

내추럴한 스타일링을 완벽 소화한 흑백 사진에서는 무심한 듯 깊이 있는 표정을 지어보여 감탄을 자아냈다.  

담당 에디터는 신은수에 대해 "아무 색이 입혀지지 않은 도화지 같은 배우"라고 표현하며 그의 콘셉트 소화력을 높이 샀다. 

이날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현재 출연 중인 MBC 새 월화드라마 '배드파파'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배드파파'는 신은수의 첫 미니시리즈 주연작으로 굉장히 큰 의미를 갖고 있다. 

신은수는 자신이 맡은 '유영선'이라는 인물에 대해 "하고 싶은 것도 그렇다고 특출나게 잘하는 것도 없지만 춤에서만큼은 욕심과 열정을 지닌 친구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표현이 솔직하다는 점이 나와 비슷하다"라는 말과 함께 자신은 좋다는 감정이 표정에 바로 드러나는 성격이라고 말했다.

그간의 작품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신으로는 영화 '가려진 시간'에서 추운 날씨에 여름을 연기한 경험을 꼽았다.

신은수는 "반바지를 입고 산을 오르는데 찬 입김이 자꾸 차올라 계속 NG가 났다. 이런 건 학교에서 가르쳐주지 않았는데 요즘 현장에서 많이 배운다"고 답해 미소를 띠게 했다.

한편 신은수는 영화 '인랑', tvN 드라마 스테이지 '문집' 등 다양한 작품으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끊임없이 배우고 성장하는 신은수의 향후 행보가 기대된다.

(사진=나일론)

OBS플러스 박혜영 기자 bark@obs.co.kr

박혜영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8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