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독특한 연예뉴스
넷플릭스는 왜 '킹덤'에 주목하나…"전 세계 인기 확신"
기사입력시간 2018.11.08 17:39 박혜영 

[OBS 독특한 연예뉴스=마리나베이(싱가포르) 박혜영 기자] 넷플릭스가 한국의 콘텐츠 '킹덤'에 대한 기대감을 표출했다.

8일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아시아 최초의 넷플릭스 멀티 타이틀 라인업 이벤트인 'See What's Next Asia'가 열렸다.

이날 프레젠테이션의 주요 콘텐츠 중 하나는 한국의 '킹덤'이었다. 프레젠테이션을 맡은 넷플릭스의 임원진은 '킹덤'을 향한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넷플릭스의 창립자 겸 CEO인 리드 헤이스팅스는 "한국에서 만들어진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이 전 세계 무대에서 인기를 끌 것이라고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테드 사란도스 최고 콘텐츠 책임자는 "우리의 핵심 철학은 '뛰어는 이야기는 어디서든 나올 수 있다' 이다. 아시아에 위대한 스토리텔러들이 있다. 한국의 '킹덤'을 보자마자 놀랐다. 역사적 사실이 영화적 상상력을 만나 놀라운 콘텐츠가 만들어졌다. 영화같은 스케일의 6개의 에피소드가 완성됐다"라고 설명했다.

넷플릭스 한국 콘텐츠 책임자 박민영은 "'제작자들에게 피칭을 많이 받는 편이다. '킹덤'의 경우 우리가 김은희 작가에게 먼저 제안을 했다. 전통적인 시스템에서 만들 수 없는 콘텐츠라고 판단했다. 장르적으로도 새로웠다. 넷플릭스가 최상의 플랫폼이 될 것이라 생각했다. '킹덤'은 단순한 한국 드라마가 아니라 굉장한 콘텐츠다"라고 자심감을 보였다.

한편 '킹덤'은 '터널'의 김성훈 감독과 '시그널'의 김은희 작가의 조합을 통해 만들어졌으며 주지훈, 류승룡, 배두나가 참여했다. 죽었던 왕이 되살아나자 반역자로 몰린 왕세자가 향한 조선의 끝에서 굶주림 끝에 괴물이 되어버린 이들의 비밀을 파헤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로 올 겨울 최고의 화제작으로 주목 받고 있다.

(영상=넷플릭스)

박혜영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8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