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방송
"1시간 내 살아남아라"…'YG보석함', 극한 생존 경쟁
기사입력시간 2018.12.06 18:02 김지원 

[OBS플러스=김지원 기자] 'YG보석함' 연습생들이 또 한번 극한의 서바이벌에 돌입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6일 오전 11시 'YG보석함' 4회 선공개 영상을 공개했다. 앞서 각 팀에서 발탁된 10명의 연습생들이 1차 데뷔조인 7명의 자리를 두고 또 한번의 치열한 경쟁을 펼치는 모습이 이목을 사로잡았다.

YG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는 각 팀에서 살아남은 10명의 연습생들에게 "1차 데뷔조로 확정된 멤버 5명을 먼저 발표할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빠르게 넘어간 화면에서는 호명되지 못한 5명 연습생들을 향해 "1시간을 줄 테니까 똑같은 곡으로 재도전하는 것"이라며 1차 데뷔조의 남은 두 자리를 뽑는 룰을 설명했다.

1시간 후 이어진 평가에서 소울풀한 보컬로 각광받고 있는 박정우는 아이콘의 '사랑을 했다' 랩 파트를 선보이며 양 대표를 미소 짓게 했다. 이를 본 나머지 연습생들 역시 "박정우가 랩을?"이라고 새로운 모습에 놀라며 술렁였다.

평가 무대 후 양 대표는 "매우 박빙이었다. 2등과 3등이 딱 1표 차이"라고 말해 많은 연습생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2등과 3등을 한 연습생은 단 1표 차이로 데뷔조 선발의 갈림길에 서며 운명을 달리하게 됐다.

이어 양 대표는 "여섯 번째 멤버는…"이라고 1차 데뷔조인 트레저7에 선발될 멤버의 결과 발표를 앞두며 쫄깃한 긴장감을 자아냈다.

YG가 4년 만에 선발하는 보이그룹 선발 경쟁 프로그램인 'YG보석함'은 기존 데뷔 서바이벌 프로그램과 다르게 22년간 쌓아온 YG의 실제 음악 제작 노하우와 내부 시스템을 낱낱이 공개하며 이들의 탄생 과정을 여과 없이 전하고 있다.

방송 3회만에 2795만뷰를 돌파하며 한국을 비롯해 일본, 인도네시아, 태국 등에서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YG보석함' 4회는 7일 오후 10시 V LIVE에 먼저 공개된 후 자정 JTBC2와 유튜브에서 동시에 볼 수 있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OBS플러스 김지원 기자 zoz95@obs.co.kr

김지원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8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