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방송
'한끼줍쇼' 강호동 "신지, 원조 규라인…이경규가 많이 챙겨"
기사입력시간 2019.07.17 17:50 조연수 

[OBA플러스=조연수 기자] 김종민, 신지가 한 끼 도전에 나선다.

17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 올해 20주년을 맞은 국내 최장수 혼성그룹 코요태의 멤버 김종민과 신지가 밥동무로 뭉쳐 포항시 지곡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밥동무로 나선 코요태의 멤버 김종민과 신지는 포항을 대표하는 관광명소인 영일대해수욕장에서 히트곡을 부르며 깜짝 행사를 선보였다. 

이전에 '한끼줍쇼'에 출연 한 적 있는 김종민과 달리 신지는 평소 '한끼줍쇼'를 열심히 시청한다며 애시청자임을 밝혔다. 강호동은 신지를 '원조 규라인'이라 칭하며 예전부터 이경규가 신지를 많이 챙겼다고 전했다. 이경규는 "아는 여자연예인 이름 두 명 있는데 그 중에 한명"이라며 각별한 애정을 보였다.

이어 김종민과 신지는 지곡동의 스틸하우스 단지로 이동해 한 끼 도전에 나섰다. 처음으로 벨 앞에 선 신지는 긴장감과 설렘을 안고 벨을 눌렀다. 20년차 가수로 활약한 만큼 높은 인지도에도 불구하고 될 듯 말 듯 아쉬운 실패가 이어졌다. 이에 신지는 "방송 볼 때마다 생각보다 잘 열어주시는구나 생각했는데"라며 쉽게 열리지 않는 한 끼의 벽 앞에 절망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20년 동안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코요태 김종민과 신지의 한 끼 도전은 17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 포항시 지곡동 편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사진=JTBC)

OBS플러스 조연수  besta127@obs.co.kr

조연수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9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