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포토
[OBS포토] "완벽한 실루엣"…화보 장인 김선아
기사입력시간 2019.10.07 16:49 조연수 

[OBS플러스=조연수 기자] 배우 김선아가 럭셔리 멤버십 매거진 '더네이버'와 패션 화보를 진행했다.

'더네이버'는 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에서 제니장 캐릭터를 연기하고 있는 김선아를 만났다. 짧은 헤어 컷과 군더더기 없는 강렬한 메이크업으로 캐릭터 변신에 성공한 김선아는 이번 화보를 통해 고급스러운 자태와 세련된 스타일을 남겼다.

무엇보다 후보정이 필요 없을 정도로 완벽한 실루엣을 선보이며 촬영 현장에 있던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김선아는 "제니장은 외모에서 드러나는 것처럼 냉정하고 범접하게 쉽지 않은 인물이다. 머리가 매우 비상하고 계산이 빠른 여자다. 대사 톤도 일반적이지 않다. 상대하는 사람에 따라 어투와 어조를 달리 한다"라며 새로운 캐릭터를 설명했다.

대사도 많고 말투도 다양하게 바뀌는 캐릭터의 특성 탓에 대본을 머리맡에 두고 자는 습관이 생겼다고. 그는 "제니장은 태어날 때부터 승부사 기질을 가지고 있다. 그 부분에서 '품위 있는 그녀'의 박복자와 크게 다르다"고 말했다.

김선아는 올해 배우 데뷔 23년차를 맞았다. 20년을 넘게 해왔어도 매 작품마다 다른 캐릭터를 연기해야 하는 배우의 일이 늘 어렵다고 했다.

최근 들어 감정선이 쉽지 않은 캐릭터를 만난 것에 대해 "밝고 코믹한 연기도 하고 싶다. 삼순이 같은 캐릭터도 다시 하고 싶다. 그런데 안 하려고 안 하는 것이 아니다. 처음 화장품 광고를 통해 도회적인 이미지에서 코믹한 캐릭터로 가기까지 4~5년이 걸렸다. 그러다 삼순이를 만났고 삼순이에서 박복자로 오기까지 또 오래 걸렸다. 그냥 자연스럽게 흘려보내고 받아들이는 수밖에 없다"고 의연한 모습을 내비쳤다.

김선아는 인터뷰를 통해 자신과 성장통을 함께 한 작품들, 제주도를 여행한 이야기 등 솔직 담백한 고백을 남겼다. 더네이버 패션 화보와 인터뷰, 영상 인터뷰 등은 더네이버 매거진 10월호와 공식 인스타그램, 유튜브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사진=더네이버)

OBS플러스 조연수  besta127@obs.co.kr

조연수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9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