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방송
'해투4' 별 "유재석 때문에 셋째 가졌다"
기사입력시간 2019.10.17 15:42 조연수 

[OBS플러스=조연수 기자] 가수 백지영과 별이 워킹맘 이야기로 공감대를 형성한다.

17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오프라인 탑골 가요제'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이름만 들어도 옛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가수 백지영, 별, 심은진과 유재환이 출연한다. 이들의 관록이 묻어나는 입담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중 워킹맘 대열에 합류한 백지영과 별의 출연이 눈길을 끈다. 출산 후 육아에 집중하며 한동안 방송활동이 뜸했던 두 사람은 최근 진행된 '해투4' 녹화에서 그동안 쌓아 둔 예능감을 폭발시켰다고 전해진다.

특히 출산 후 3년 동안 방송보다는 공연에 집중했던 백지영은 출산 후에도 활동하기 위해 딸 하임이를 갓난 아기 때부터 조기 교육 시켰던 일화를 밝히며 시작부터 스튜디오를 웃음으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지난 7월 셋째 딸 출산 소식으로 축하를 받은 별은 "셋째 출산은 유재석 때문"이라고 말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셋째 임신 전 활발한 가수 활동을 예고하며 더 이상의 자녀 계획이 없다고 말한 별. 그런 그가 셋째 출산의 이유로 유재석을 꼽은 이유는 무엇일까.

또한 별은 다시 한 번 더 이상의 출산은 없을 것이라 선언했다. 그러나 이를 듣던 백지영은 곧바로 "별이 넷째를 낳으면 나는 둘째를 낳겠다"고 폭탄 발언을 해 별을 당황스럽게 했다고. 백지영은 "혼자 임신을 하면 외롭다"며 별을 자신의 임신 메이트로 선택한 이유를 밝혀 전 출연진을 빵빵 터뜨렸다는 전언이다.

셋째 출산으로 다둥이 부모 대열에 합류한 별은 그간 임신과 출산을 반복하며 억울한 오해를 사기도 했다고 고백했다. 그는 "SNS 사진을 올리면 성형을 했다는 오해를 받는다"며 "임신과 출산을 계속하다 보니 쪘다 빠졌다 하면서 본의 아닌 변화가 있었던 것"이라고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이어 별은 "아주 손 안 댄 얼굴은 아니지만 결혼 이후로는 손 댄 곳이 없다"고 못 박으며 오해에 확실한 마침표를 찍었다고 한다. 이와 함께 별의 이야기를 듣던 백지영이 갑자기 불편함을 표현했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한편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KBS 2TV ‘해피투게더4’는 17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KBS2 '해피투게더4')

OBS플러스 조연수 기자 besta127@obs.co.kr

조연수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9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