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트래블 주요뉴스
11만 톤급 초대형 크루즈 ‘세레나호‘, 오는 2020년 10월 한국에 온다
기사입력시간 2019.12.05 11:23 이인영 
롯데관광개발 대표이사 사장 백현(오른쪽)과 코스타 그룹 아시아 지역 사장 마리오 자네티(왼쪽). (사진=롯데관광 제공)

[OBS 트래블팀=이인영 기자] 롯데관광이 지난 3일 광화문 본사에서 오는 2020년 10월에 운항하는 '코스타 세레나호 전세선 크루즈'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은 롯데관광 백현 대표이사 사장과 코스타 크루즈 마리오 자네티 아시아 사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에 따라 롯데관광은 2020년 5월 2항차에 이어 10월에도 한국-러시아-일본을 운항하는 크루즈 전세선을 운항함에 따라 2020년에만 총 4항차의 전세선 운항이 가능해졌다.

백현 롯데관광 대표이사는 "전세선 사업 11주년을 맞이하는 동안 속초항, 인천항 등 크루즈산업의 인프라가 확대되고 대한민국이 동북아 크루즈 시장의 주요 노선이 됐다"면서 "롯데관광은 앞으로도 기업의 이익보다는 크루즈 산업의 발전과 크루즈의 대중화에 더욱 더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코스타 세레나호는 한국에서 출발하는 크루즈 중 최대 규모인 11만 톤급의 대형 크루즈로 약 3,780명의 정원을 수용할 수 있다. 또한 스포츠센터와 미니 축구장, 조깅 트랙, 수영장, 스포츠 바, 어린이 놀이방, 대극장, 카지노 등 다채로운 부대시설도 갖추고 있다.

한편 마리오 자네티 코스타 크루즈 아시아 사장은 "크루즈 송객 1위 기업으로 성장한 롯데관광의 브랜드 파워와 11년 간 전세선을 운영해 온 노하우를 높이 평가한다"면서 "특히 최근 몇 년 동안 급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한국 크루즈 시장에 대해 거는 기대가 크다"고 강조했다.

이인영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카드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9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