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독특한 연예뉴스
[배드보이&배드걸①] 오정세, '찌질' VS '악랄'…팔색조 악역
기사입력시간 2020.07.09 11:04 김숙경 

[OBS 독특한 연예뉴스 김숙경 기자] 배우 오정세가 미워할 수 없는 악역 연기로 사랑을 받고 있다.

OBS '독특한 연예뉴스'(기획·연출·감수 윤경철, 작가 박은경·김현선)가 천의 얼굴 오정세의 필모그래피 속 악인을 '배드보이&배드걸'에서 파헤쳐 봤다.

오정세는 시청자들의 기대 속에 베일을 벗은 새 드라마 '모범형사'에서 아찔한 분노를 유발하는 부동산신탁회사의 대표 '오종태'로 등장한다. 최근 방영 중인 '사이코지만 괜찮아'의 자폐증을 앓고 있는 캐릭터 '문상태'와는 180도 다른 인물이다.

그저 옷을 갈아입듯 순식간에 얼굴을 바꾸는 오정세. 알고 보면 그는 다채로운 악역을 맡아왔다.

그 시작은 영화 '시크릿'이었다. 오정세는 극 중 목격자이자 반전을 거머쥔 인물 '경호'를 연기했다. 오정세는 '시크릿' 오디션 당시부터 '경호'에 딱 어울리는 연기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후 오정세가 연기한 악인은 왠지 정이 가는 귀여운 찌질이 혹은 주먹을 쥐게 만드는 악랄한 인간 이 두 부류로 나뉜다.

그중에서도 짧고 굵은 존재감 드러내며 화제를 낳은 작품이 있었다. 바로 치킨집을 인수해 잠복 수사를 벌이는 마약반 형사들의 이야기를 그린 '극한직업'이다.

오정세는 신하균의 라이벌인 '테드창' 역을 맡아 반갑게 등장했다. 독특한 패션의 비주얼과 달리 처음엔 서늘하고 묵직한 카리스마 자랑하나 했지만 곧 틈새 웃음 공략에 성공하며 관객을 쓰러트렸다.

특히 클라이맥스 시작을 알리는 '이무배' 조직과 '테드창' 조직의 대결 장면에서도 오정세의 연기력은 빛이 났다.

(영상=OBS '독특한 연예뉴스', 편집=이상진PD, 작가=권성민)

김숙경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학균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학균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20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