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가요
'SM타운 라이브', 中 상하이 밤 뜨겁게 달궜다…3만 팬 '열광'
기사입력시간 2014.10.19 15:57 김수정 
   
 

[OBS플러스=김수정 기자] 'SM타운 라이브 월드 투어 Ⅳ'가 서울, 도쿄에 이어 상하이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18일 오후 5시(현지시간) 중국 상하이 체육장에서 개최된 'SM타운 라이브 월드 투어 Ⅳ 인 상하이'는 강타, 보아,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에프엑스, 엑소, 레드벨벳, 슈퍼주니어-M 헨리, 조미, 장리인 등 초호화 아티스트들이 선사하는 60여곡의 다채로운 무대로 3만여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특히 SM 아티스트들이 중국어권에서도 눈부신 활약을 펼치고 있는 만큼 다양한 중국 발표곡을 포함한 각 팀의 히트곡 퍼레이드는 물론, 현지 팬들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최강창민과 규현의 '팅하이(聽海)', 조미와 빅토리아의 'Loving you' 등 SM타운에서만 만날 수 있는 이색 콜라보레이션 무대까지 환상적인 공연으로 상하이의 밤을 뜨겁게 달궜다.

더불어 11년만의 컴백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그룹 S도 참석해 스페셜 무대를 선사, 규현과 함께 히트곡 ‘인형’을 선보인 데 이어 신곡 ‘하고 싶은 거 다(Without You)’ 무대를 최초 공개해 열렬한 반응을 얻기도 했다.

또한 중국 팬들 역시 콘서트 내내 형형색색의 야광봉, 플랜카드 등을 들고 아티스트의 이름을 연호하며 노래를 따라 부르는 등 열정적으로 공연을 즐겨 현지의 뜨거운 관심을 실감케 했다.

한편 ‘SM타운 라이브’는 지난 2008년 첫 투어를 시작한 이래 서울, 뉴욕, LA, 파리, 도쿄, 베이징, 방콕 등 세계 주요 도시에서 성황리에 개최, 누적관객수 100만명 돌파 기록을 세우는 등 흥행을 이어가며 명실공히 글로벌 공연 브랜드다운 면모를 입증했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OBS플러스 김수정 기자 ksj@obs.co.kr

김수정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9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