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드라마
'오렌지 마말레이드' 출연진, 가슴 벅찬 종영 소감 "시청자들에 감사"
기사입력시간 2015.07.25 11:37 김수정 
   
 

[OBS플러스=김수정 기자] '오렌지 마말레이드' 출연 배우들이 시청자들에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난 24일 12부작 마지막 회 방송을 마친 KBS2 금요미니시리즈 '오렌지 마말레이드'를 빛나게 만들어준 주역들 여진구(정재민 역), 설현(백마리 역), 이종현(한시후 역), 길은혜(조아라 역)가 종영 소감을 전했다.
 
공부, 외모, 운동신경, 음악까지 두루 겸비한 엄친아 정재민(여진구 분) 캐릭터에 남다른 흡입력으로 임했던 여진구는 "봄이 지나 여름까지 긴 시간동안 작업했던 드라마가 마무리 됐다는 생각에 시원하기도 하고 마음이 싱숭생숭하다. 함께 고생한 감독님, 스태프, 큰 사랑주신 시청자분들 모두 저에게 큰 힘이 됐다. 앞으로 더욱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평소엔 촬영장 비타민으로, 청순 뱀파이어 소녀 백마리(설현 분)에 빠져들 땐 풍성한 감정 표현으로 안방극장을 들었다 놨다 했던 설현은 "함께 호흡 맞췄던 동료들, 큰 도움을 준 선배님들, 가장 고생이 많았던 스태프 분들께 감사드린다. 특히 끝까지 지켜봐주시고 백마리를 응원해주신 시청자분들에게 감사하단 말 전하고 싶다"고 전해 끝까지 주변을 세심하게 챙기는 예쁜 마음을 보였다.

원작 속 캐릭터와 200% 이상의 싱크로율을 자랑했던 마성의 뱀파이어 한시후(이종현 분) 역을 완벽히 소화해낸 이종현은 "처음 대본을 읽고 설렜던 게 얼마 전 같은데 벌써 종영이라니 믿기지 않는다. 작품에 임하는 동안 나를 성장할 수 있게 해준 값진 경험이었다"며 앞으로 배우 이종현으로 거듭날 그의 다음 행보에 더욱 기대감을 상승시켰다.

또한 여진구를 쟁취하기 위해 설현을 괴롭혀야만 했던 질투의 여신 조아라(길은혜 분) 캐릭터를 리얼하게 그려낸 길은혜는 "모두가 친하게 어울리고 화기애애했던 촬영장과의 이별이 슬프다”고 소감을 전하면서 "끝 부분에 시후와 살짝 러브라인이 그려져서 좋았다. 재민을 짝사랑한 인물이라 촬영하는 동안 외로웠는데 아라가 변화하는 모습에 저까지도 뿌듯했다"며 캐릭터에 대한 남다른 애정도 드러내 훈훈함을 더했다. 

이에 '오렌지 마말레이드'의 관계자는 "그 누구보다 노력하고 서로를 위하는 착한 마음을 가진 배우들의 만남이었기에, 스태프들도 마지막 순간까지 파이팅할 수 있었다. 모든 배우들이 종영 소감을 다 전하진 못했지만, 시청자들께 감사한 마음만큼은 모두 한 마음일 것이다"고 말하며 아쉬운 종영 소감을 대표했다. 

한편 지난 5월 15일 첫 방송을 시작한 '오렌지 마말레이드'는 동명의 웹툰 원작을 바탕으로 한 뱀파이어 소녀와 인간 소년의 사랑 이야기를 담았으며 배우 여진구-설현-이종현-길은혜 외에도 안길강, 윤예희, 이일화, 송종호, 조민기, 박건태, 오경민 등이 출연했다.

(사진=(유) 어송포유 문전사 / KBS N / ZEN 프로덕션)

OBS플러스 김수정 기자 ksj@obs.co.kr

김수정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학균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학균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20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