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국제경제 (뉴스M 경기-인천)
美 "2천억 달러 추가 관세" vs 中 "맞대응 불가피"
기사입력시간 2018.07.11 21:03 이홍렬 
Loading the player ...

【앵커】
중국과 무역전쟁에 돌입한 미국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 치의 양보도 없이 두 나라가 보복에만 매달리며 전면전 양상으로 치닫는 모양새입니다.
이홍렬 기자입니다.

【기자】

미국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 제품에 10% 추가 관세를 부과하기로 했습니다.

중국이 집중 육성하고 있는 첨단기술제품부터 텔레비전 부품과 냉장고 같은 소비재까지 모두 6천여개 품목이 대상입니다.

지난 6일 340억 달러 규모의 관세폭탄을 중국에 부과한 이후 두번째 조치입니다.

[트럼프/미국 대통령(지난6일) : 중국은 우리를 죽이고 있습니다. 지난해 대중무역적자 규모는 5천 70억 달러였습니다. 하지만 이제 모든 카드가 우리 손에 있는 만큼 미국은 승리할 겁니다.]

중국도 물러서지 않았습니다.

중국 상무부는 "국가와 인민의 이익을 지키기 위해 필요한 조치로 반격할 수 밖에 없다"며 맞대응 방침을 분명히 했습니다.

양국의 무역전쟁이 본격화되는 모양새이지만, 미국 안에서는 추가 관세를 둔 전망을 어둡게 보고 있습니다.

[브라이언 본랜더/미 워싱턴 주 상무부 대표 : 주 전체 일자리 중 30-40퍼센트 이상이 최소한 일정 부분 무역에 의존적인 형태를 띠고 있기 때문에, 무역 전쟁은 워싱턴 경제에 매우 재앙적인 영향을 가져올 수 있습니다.]

전면전으로 치닫는 미중 무역전쟁에 우리 경제는 물론 세계 경제까지 출렁이고 있습니다.

OBS뉴스 이홍렬입니다.

<영상편집 : 정재봉>

이홍렬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8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