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연예가 화제
최윤소, 빅픽처 엔터와 전속계약…김지훈과 한솥밥
기사입력시간 2018.10.30 10:25 박혜영 

[OBS플러스=박혜영 기자] 배우 최윤소가 빅픽처 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빅픽처 엔터테인먼트 측은 30일 "최윤소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지훈, 이유준, 구원 등 탄탄한 연기력과 개성을 갖춘 배우들이 소속돼 있는 빅픽처 엔터테인먼트는 최윤소의 합류로 더욱 신뢰감 있는 라인업을 구축하게 됐다.

빅픽처 엔터테인먼트 측은 "다채로운 이미지를 지닌 배우 최윤소는 연기를 향한 남다른 열정으로 꾸준히 자기만의 영역을 구축해왔다. 다양한 매력에 스펙트럼 넓은 연기력까지 겸비한 최윤소가 폭 넓은 활동을 선보일 수 있도록 향후 활동에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최윤소는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활발히 연기 활동을 펼쳐 온 배우다. 지난 2010년 KBS2 드라마 '웃어라 동해야'로 데뷔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그는 SBS '시크릿가든'에선 현빈의 여동생으로 SBS '무사 백동수'에선 매혹적인 기생으로 변신하며 사극과 로맨스, 홈드라마까지 장르 구분 없는 캐릭터 소화력을 자랑했다.

이후에도 KBS2 '넝쿨째 굴러온 당신', MBC '그대 없인 못살아', tvN '두번째 스무살' 등 화제작 드라마들에 연이어 출연하며 폭넓은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또렷한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특히 JTBC '품위있는 그녀’에서는 김희선의 든든한 비서로 분해 자신만의 색깔이 녹아있는 연기를 펼치며 호평 받은 바 있다.

스크린에서도 부지런한 활약을 펼쳤다. 영화 '설마 그럴리가 없어'(2012) '루키'(2014), '날, 보러와요'(2016), '보통사람'(2017) 등을 통해 관객을 만났다.

한편 최윤소가 소속된 빅픽처 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김지훈과 이유준, 구원 등이 소속돼 있다. 

(사진=빅피처 엔터테인먼트)

OBS플러스 박혜영 기자 bark@obs.co.kr

박혜영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8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