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뉴스오늘)
강남서 '특별 인사관리구역' 지정…최대 70% 교체
기사입력시간 2019.07.04 17:55 정진오 
Loading the player ...

이른바 '버닝썬 사태' 등으로 각종 논란에 휩싸인 서울 강남경찰서 직원들이 대폭 물갈이됩니다.


경찰청은 강남서를 비롯해 서초·송파·수서경찰서 등 강남권 경찰서를 전담하는 반부패 전담팀을 배치하는 등의 '유착 비리 근절 종합대책'을 발표했습니다.

경찰은 우선 비위 발생이 잦은 경찰관서나 부서를 '특별 인사관리구역'으로 지정해 5년간 운영하기로 하고 이 기간 심사를 거쳐 최대 70%의 직원이 교체됩니다.

아울러 수사·단속 부서 소속 직원이 유착 가능성이 큰 업체에 근무하는 퇴직경찰관을 접촉할 경우 자진신고를 의무화하기로 했습니다.


정진오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학균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학균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20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