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날씨 (뉴스745)
남부 지방 집중 호우…'이례적 폭우' 대비해야
기사입력시간 2019.07.19 20:55 박아름 
Loading the player ...

【앵커】
그렇다면, 지금 태풍 상황 어떤지, 기상센터 연결합니다.
박아름 캐스터, 태풍 다나스, 현재 어디까지 올라 왔나요.

【기상캐스터】
네, 태풍 '다나스'가 현재 중국 상하이 동쪽 부근 해상까지 올라왔습니다.

앞으로 우리나라 남부 지방을 향해 북상하겠고, 내일 오전 전남 해안에 상륙하겠습니다. 남부 지방을 관통한 후에 모레 새벽 동해상으로 빠져 나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현재 태풍이 북상함에 따라 기상 특보가 확대되고 있습니다. 남해상과 서해 남부 해상으로 풍랑주의보가 내려졌고, 또 남해안으로 태풍 경보와 호우 특보가 발효중입니다.

제주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으로 최대 500mm 이상, 영동과 그 밖의 남부 지방에는 최대 200mm 이상의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중부 지방도 모레 오전까지 최대 7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기상청에서는 제주와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극단적이고 이례적인 폭우라면서 절대적인 대비와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태풍의 영향으로 내일은 전국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아침에는 전국이 24도 안팎으로 출발하구요. 한낮에는 서울 30도, 전주와 대구가 27도로 오늘보다 낮겠습니다.

서해 5도에는 오후부터 비가 내리겠습니다.

경기 북부 아침 23도로 출발합니다.

경기 동부의 낮 기온 30도로 오늘보다 다소 떨어지겠습니다.

경기 남부 지역은 오전부터 비가 시작되겠습니다.

서해상과 남해상에 풍랑 주의보가 내려져 있으니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태풍이 지나고 월요일 오후 중부지방에 소나기가 내리겠고, 장마 전선의 영향으로 수요일에는 제주를 제외한 전국에 또 한 차례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박아름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9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