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플러스 독특한 연예뉴스
[집중탐구 더 스타①] 송강호 "'기생충' 덕에 봉준호와 영광스러운 시간 보냈다"
기사입력시간 2020.02.22 10:25 조연수 

[OBS 독특한 연예뉴스 조연수 기자] 배우 송강호가 영화 '기생충' 덕에 영화감독 봉준호와 영광스러운 시간을 보냈다고 밝혔다.

OBS '독특한 연예뉴스'(기획·연출·감수 윤경철, 작가 박은경·김현선)가 20년 동안 서로의 예술적 파트너로 활약한 봉준호, 송강호를 '집중탐구 더 스타'를 통해 파헤쳤다.

'기생충'의 6개월 간의 오스카 릴레이에 대해 송강호는 "처음 겪어 보는 과정이었고 봉준호 감독하고 작년 8월부터 오늘까지 참 영광된 시간을 같이 보냈던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하지만 송강호는 아카데미 수상 당시 북받친 감정에 봉준호 감독에게 생각지 못한 아픔을 주기도 했다고.

이와 관련 송강호는 "제가 (봉준호 감독의)바로 옆에 앉아 있었기 때문에 계속 제 얼굴과 모습이 나오는데 잘 보시면 굉장히 자제하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거다. 왜냐하면 칸 영화제 때 제가 너무 과도하게 하는 바람에 감독님 갈비뼈에 실금이 갔다는 얘기를 들어서 이번에는 얼굴 위주로 환호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그래서 어떨 때는 뺨을 때리기도 하고 어떤 상황에는 뒷목을 잡기도 하고 갈비뼈만 좀 피해가면서 굉장히 자제했던 기억이 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아카데미 수상 후 먼저 귀국했던 송강호는 배우들을 맞이하는 많은 취재진 앞에서 봉준호 감독의 이야기를 먼저 전하기도 했다.

송강호는 "봉준호 감독님께서는 다른 일정 때문에 귀국을 하지 못해서 저희들끼리 인사를 드린다. 여러분의 끊임없는 성원과 응원이 계셨기 때문에 저희들이 좋은 성과를 얻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영상=OBS '독특한 연예뉴스', 편집=김성오PD, 작가=최현경)

조연수 기자Copyright © OBS 뉴스
0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학균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학균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20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