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뉴스&이슈)
'성추행 의혹' 윤창중 靑 대변인 전격 경질
기사입력시간 2013.05.10 17:04 장승철 
 
 
 

【앵커멘트】
박근혜 대통령의 미국방문을 수행 중이던 청와대 윤창중 대변인이 오늘 새벽 전격 경질됐습니다.
현지 교포여성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이 흘러나오는 가운데 윤 대변인은 급거 귀국했습니다.
장승철 기자입니다.


【리포터】

청와대 윤창중 대변인이 전격 경질됐습니다.

청와대 이남기 홍보수석은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브리핑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의 미국 방문을 수행하던 윤창중 대변인을 경질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수석은 경질 사유에 대해 "개인적으로 불미스러운 행위를 해 고위공직자로서의 부적절한 행동을 보이고 국가의 품위를 손상시켰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수석은 또 "정확한 내용은 주미 대사관을 통해 확인 중이며 사실이 확인되는 대로 소상하게 밝히겠다"며 구체적인 경질이유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국 워싱턴DC 경찰당국은 윤 대변인의 '성범죄 의혹' 사건을 현재 수사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미국 교포사회에서는 윤 대변인이 워싱턴 체류 당시 자신을 돕던 주미 대사관의 젊은 인턴여성을 성추행했다는 이야기가 급속히 퍼져왔습니다.

현재 윤 대변인은 그제 박 대통령의 상하원 합동회의 연설 등 워싱턴 공식일정이 끝난 뒤, 다음 기착지인 로스앤젤레스로 향하지 않고 어제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윤 대변인은 KBS와 세계일보 출신의 우파논객 언론인 출신으로, 대통령직 인수위 대변인에 이어 지난 2월 박근혜 정부 초대 청와대 대변인에 발탁됐습니다.

OBS뉴스 장승철입니다.

장승철 기자Copyright © OBS 뉴스
7
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광고 및 제휴 영상판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시청자센터
OBS 경인TV  대표이사 : 박성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신성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86-22783  전화 : 032-670-5000  팩스 : 032-671-2096

경기도 부천시 오정로 233 (우)14442
Copyright © 2018 OB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